'쇼미더머니6' 우원재, 치명적 디스 장전 "형 얼굴에 침 뱉기…우승 후보는 구라"

박병욱 2017.08.12 08:32:47

▲(사진: Mnet '쇼미더머니6')


'쇼미더머니6' 우원재의 디스 실력이 폭발했다.

지난 11일 방송된 Mnet '쇼미더머니6'에서 우원재는 에이솔과 한 팀을 이뤄 넉살, 조우찬에 대한 디스 공격을 퍼부었다.

이날 우원재는 "우찬아 걱정 마 울어도 돼. 사실 산타는 없거든"이라며 초등학생인 조우찬의 기를 꺾었다.

이어 우원재는 넉살에 "형 래퍼라며? 예능 MC인 줄. 넉살 좀 떨지 마. 다들 형보고 우승 후보라고 그래. 지금 부로 그건 구라"라며 "내가 뭐? 아마추어? 그거 형 얼굴에 침 뱉기 아시죠? 우리 형은 싸구려는 팔지 않아. 그럼 형 도대체 뭘 파시죠?"라고 지적해 분위기를 고조시켰다.

이에 시청자들은 "대박이던데", "이것이 리얼 힙합", "진짜 라임 좋았다" 등의 호평을 보내고 있다.

맨 위로